1. 485 '삼희성(三喜聲)'

        안녕하셨습니까? 이제 11월의 끝자락에 왔으니 2015년의 마지막 달이 코앞입니다. 며칠 전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7도 이하로 내려가서 깜짝 추위가 왔었는데 다시 제자리를 찾아가는 것 같습니다. 작년에는 12월이 되기가 무섭게 영하 10도 이하의 기...
    Date2015.11.29 By박지영 Reply2 Views96 file
    Read More
  2. 484 '구설수'와 '구설'

      안녕하셨습니까? 울긋불긋하던 단풍잎들이 몇 차례의 가을비로 많이 떨어져서 나무에 달려 있는 것보다 길에 누워 있는 것이 훨씬 더 많습니다. 계절은 점점 겨울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불미스러운 일 때문에 사람들의 입에 자주 오르내리는 것을 두...
    Date2015.11.21 By박지영 Reply2 Views232 file
    Read More
  3. 483 '자밤'과 '한소끔'

      안녕하셨습니까? 저는 가을 학기가 끝나고 잠시 방학을 즐기고 있습니다. 오늘은 알람도 끄고 오랜만에 늦게까지 잠을 잤습니다. 방학이 주는 달콤함이 바로 이런 것이겠지요? 짧은 기간이지만 알차게 잘 보내야겠습니다.   우리말에서 쓰이는 단위의 종류...
    Date2015.11.14 By박지영 Reply2 Views325 file
    Read More
  4. 482 '온새미'의 뜻

        안녕하셨습니까? 요즘 전국은 가뭄으로 말라 가고 있고 충청 지역은 물 부족 사태가 심각하다고 하는데 어젯밤부터 내리기 시작한 비가 월요일 오전까지 계속 내릴 예정이라고 합니다. 가을비가 흠뻑 내려서 가뭄 해갈도 되고 물 부족 사태도 진정시켜 줬...
    Date2015.11.07 By박지영 Reply2 Views239 file
    Read More
  5. 481 '웃음거리'와 '웃음가마리'

      안녕하셨습니까? 늘 10월 중순이나 하순쯤 되면 기온이 급강하하곤 하는데 며칠 전부터 기온이 많이 내려가서 서울은 오늘 1도까지 내려갔습니다. 공기는 좀 차지만 파랗게 맑은 하늘이 더없는 상쾌함을 전해 줍니다.^^   자동차 사고가 나면 사고가 난 쪽...
    Date2015.10.31 By박지영 Reply2 Views200 file
    Read More
  6. 480 '-을걸'과 '-을 걸'

      안녕하셨습니까? 지난 일주일 내내 심한 미세먼지 때문에 하늘은 뿌옇고 목은 칼칼하고...... 창문도 못 열어서 답답했는데 비가 살짝 내려서 그나마 조금은 나아진 것 같습니다. 비라도 좀 시원하게 내려 줘야 가뭄도 해갈되고 맑은 하늘도 되찾을 수 있을...
    Date2015.10.24 By박지영 Reply2 Views129 file
    Read More
  7. 479 '자못'과 '사뭇'

    안녕하셨습니까? 어느새 10월도 하순을 향해 가고 있습니다. 이번 가을은 일교차가 상당히 커서 단풍 색깔이 그 어느 때보다도 아름답다고 하는데 한편으로는 큰 일교차 때문에 감기로 고생하는 분들도 많습니다.   우리말의 관형사나 부사 가운데는 뜻이 비...
    Date2015.10.17 By박지영 Reply2 Views184 file
    Read More
  8. 478 '쌓이다'와 '싸이다'

    안녕하셨습니까? 한국에서는 10월 중순으로 접어들게 되니 이제야 평년 기온을 되찾는 것 같습니다. 설악산에서는 단풍이 한창이라고 하는데 서울에서는 나뭇잎 색깔이 조금씩 변해 가고 있습니다.   예전에 청소년들의 미래 꿈을 다룬 베스트셀러 중의 한 권...
    Date2015.10.10 By박지영 Reply2 Views285 file
    Read More
  9. 477 '못쓸'과 '몹쓸'

    안녕하셨습니까? 오늘은 11년 전에 가르쳤던 외국인 학생들 몇 명과 만나서 오랜만에 같이 점심도 하고 수다도 떨고 왔습니다. 반가운 건 더할 나위 없었는데 무엇보다도 그렇게 많은 시간이 지났는데도 지금도 한국에 남아 있는 학생들이 많다는 것이 신기했...
    Date2015.10.03 By박지영 Reply2 Views149 file
    Read More
  10. 476 '까탈스럽다'와 '까탈지다'

    안녕하셨습니까? 한국에서는 추석 연휴가 시작됐습니다. 비교적 짧지 않은 기간이기 때문에 고향을 찾는 분들이나 여행을 떠나는 분들이 상당히 많은 것 같습니다. 명절을 맞아 국내 경기도 적지 않게 풀린 것 같아 다행이고요.^^ 자녀들이 나이가 들어가면서...
    Date2015.09.26 By박지영 Reply2 Views501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1 Next
/ 31
Login